제목  빗방울 연주곡
이름  이성일 [ E-mail ]
첨부


고아로 자란 남녀가 결혼을 했다. 이들이 결혼해 살게 된 집은 달동네에 있는 허름한 집이었다. 비가 오면 금방이라도 샐 것 같았지만 이들은 함께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행복했다.

한창 신혼의 단꿈에 젖어 있던 여름, 이 허름한 집에도 장마가 찾아들었다. 남편은 장마에 대비해 지붕을 대충 손보긴 했지만 워낙 낡은 집이라 걱정이 떠나질 않았다.

그러던 어느 날, 남편이 직장에 나간 사이에 세찬 비가 한참 퍼붓는가 싶더니 천장에서 비가 새기 시작했다. 아내는 어쩔 줄 몰라 방바닥으로 떨어져 내리는 빗물을 바라보고만 있었다. 그때 집에 있는 아내가 걱정이 된 남편이 전화를 했다.

"집은 괜찮아요. 걱정 마세요."

전화를 끊은 아내는 비를 맞으며 일하고 있을 남편을 생각하니 눈물이 앞을 가렸다. 아내는 정신을 가다듬고 천장을 유심히 바라보다가 부엌으로 달려갔다. 그리고는 세숫대야, 냄비, 밥그릇 등을 들고 들어와 빗물이 떨어지는 곳에 놓았다. 잠시 후 아내는 비가 새지 않는 구석으로 가서 예쁜 꽃편지지에 남편에게 줄 편지를 쓰기 시작했다.

그날 여느 때보다 일찍 퇴근한 남편이 방문을 열었다. 아내는 활짝 웃는 얼굴로 남편을 맞이하면서 분홍 편지를 내밀었다. 거기에는 "여보, 저는 오늘 하루 종일 우리가 연애 시절에 즐겨 듣던 쇼팽의 빗방울 연주곡을 감상하는 기분이었어요. 자, 들어보세요. 그 첫 부분이 꼭 이렇지 않았어요?" 라고 적혀 있었다. 그제서야 남편의 귀에도 각기 크기와 모양이 다른 그릇에서 나는 소리가 들려왔다. 아내를 꼬옥 안아 주는 남편의 눈에는 눈물이 그렁거렸다.

2001-09-13 23:22:51 /

   
    관리자로그인~~

번호

글제목

첨부

성명

작성일

조회

41  와! 봄이다. 새벽열기 2005-04-11 1061
40  아이들의 소리 새벽열기 2005-04-11 1031
39  우리를 기쁘게 해주는 순간들... 새벽열기 2004-07-12 1050
38  건망증 새벽열기 2004-03-31 1057
37  우리에게 힘이 되는 이야기 새벽열기 2003-12-01 1235
36  숫자송 !!! 새벽열기 2003-09-18 1150
35  사랑하면 알게 되고 알면 보이나니... 새벽열기 2003-09-15 1394
34  효순아 미선아 미안해 새벽열기 2002-11-27 1125
33  3초의 여유 ... [1] 새벽열기 2002-07-04 1174
32  Love is!!! 새벽열기 2002-06-17 1261
31  앗 뜨거워!!! 어린이 찬양 새벽열기 2002-05-14 1252
30  니케아-콘스탄티노플 신경 - 한국 정교회 새벽열기 2002-03-25 1495
29  주님께서 가르쳐 주신 기도 - 한국 정교회 새벽열기 2002-03-25 1153
28  그레고리안 중세성가??? 새벽열기 2002-03-09 1279
27  명성황후 뮤직비디오 새벽열기 2002-03-06 1274
26  .. 우츄프라 카치아.. 펀글 새벽열기 2002-01-27 1131
25  슬프지만 아름다운 사랑이야기 ... [1] 새벽열기 2001-12-14 1153
24  왜 그랬느냐? 새벽열기 2001-11-20 1183
23  칼 마르크스, [포이에르바하에 관한 테제] 첨부화일 : marx.jpg (121146 Bytes) 새벽열기 2001-10-19 1259
22  청년과 노년... 새벽열기 2001-10-15 1139
21  김재준 목사님의 "열 가지 생활의 좌우명" 첨부화일 : 김재준평전.gif (18662 Bytes) 새벽열기 2001-09-23 1235
 빗방울 연주곡 이성일 2001-09-13 1211
19  동화 한편 "저녁 종소리" 새벽열기 2001-09-09 1377
18  돈기도문 새벽열기 2001-08-29 1233
17  사랑법 - 서덕석 새벽열기 2001-07-23 1174
[맨처음] .. [이전] 1 [2] [다음] .. [마지막]

http://imagodei.org